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해인X김고은,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주파수’ 맞춘다

김재훈 기자 press@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9월 14일 오후 3시 33분

AKR20180914030800005_01_i.jpg
[컨슈머타임스 김재훈 기자] 정해인, 김고은 두 ‘대세배우’가 호흡을 맞춘다.

14일 배급사 CGV아트하우스에 따르면 이들은 멜로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주연에 최근 각각 낙점됐다.

해당 영화는 우연히 만난 두 사람이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 ‘감정적 주파수’를 맞춰 나가는 과정을 담아낸다.

정해인은 척박한 현실 속에서도 시종일관 밝은 모습을 유지하는 청년 현우를 연기한다.

김고은은 성실한 삶을 살아가는 청춘 미수 역을 맡아 정해인과 알콩달콩 사랑 스토리를 이끌 예정이다.

‘해피엔드’, ‘은교’ 등을 연출한 정지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김고은과는 ‘은교’에서 인연을 만들었었다.

지난 1일 촬영에 들어간 ‘유열의 음악앨범’은 내년 개봉할 예정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