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현미 국토부 장관 “집값 급등 지역 공시가 내년 큰 폭 인상”

최동훈 기자 cdhz@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8월 21일 오후 10시 37분
PHOTO_20180821223618.jpg
[컨슈머타임스 최동훈 기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21일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결산·업무보고에 참석해 올해 집값이 급등한 지역의 주택 공시가격을 내년에 큰 폭 인상하겠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집값이 급등하는 지역에서 공시가가 실거래가를 따라가지 못한다는 지적이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오는 10월 개시되는 공시가격 조사에서 올해 집값 상승분을 현실적으로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연초 (집값이) 급등한 지역이 많았지만 공시지가 조사가 10월부터 시작돼 산정됨에 따라 상승분이 제대로 반영되지 못하는 허점이 있었다”며 “올해 산정 과정에서는 연초와 여름에 집값이 오른 지역들의 공시지가를 현실적으로 책정하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공시지가 인상으로 국민연금, 건강보험료 등이 올라 서민들의 가계를 위협할 수 있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김 장관은 “현재 공시가격이 지역과 가격, 주택 유형에 맞춰 공정하게 반영되지 않고 있다는 게 문제”라며 “서민들의 부담이 커지는 문제를 꼼꼼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