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늘날씨] 서울 ‘낮 최고 32도’ 쾌청, 내일부터 다시 폭염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8월 19일 오전 10시 54분

PYH2018081205460001300_P4.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일요일인 19일 기온은 전날과 비슷하게 쾌청하겠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전국에 27∼34도 수준으로 예보됐다. 서울은 최고 32도까지, 내륙 지방은 대부분 31∼33도까지 오르겠다.

전라도 일부 지역은 폭염특보 수준인 최고 34도까지 오르겠고, 강원 영동과 제주도는 대체로 30도 미만으로 비교적 시원할 전망이다.

전날 서울에 38일 만에 폭염특보가 해제되는 등 상당수 지역에 폭염이 주춤한 상태다.

기상청은 “월요일부터는 폭염특보가 다시 확대할 가능성이 있다”며 “무더위가 장기간 지속하므로, 온열 질환자 발생 및 농축수산물 피해에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에 머무르는 열대야 현상도 한풀 꺾였지만 25도에 조금 모자라는 수준의 고온 현상은 계속된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먼바다에서 1.0∼2.5m, 동해 먼바다에서 0.5∼2.5m, 서해 먼바다에서 0.5∼2.0m로 인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