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내일 날씨] 무더위에 습도까지…전국 대부분 폭염 경보

전은정 기자 eunsjr@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7월 21일 오후 4시 19분
281016_251992_0726.jpg
[컨슈머타임스 전은정 기자] 일요일인 22일은 전국에 폭염이 계속되는 가운데 습도도 높을 것으로 예보됐다.

내일도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경보가 발효될 전망으로 낮 최고기온은 평년보다 4∼7도 높은 35도 이상으로 오를 것으로 관측됐다.

여기에 일본 오키나와 남쪽해상에서 북서진하는 태풍 ‘암필(AMPIL)’에 동반된 덥고 습한 공기 때문에 불쾌지수가 상승하고 열대야 발생 지역이 확대될 전망이라고 기상청은 밝혔다.

기상청은 “기온이 더 오를 것으로 예상한다”며 “열사병과 탈진 등 온열 질환 관리와 농·수·축산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이겠으나 일부 중서부지역은 대기정체로 오전에 농도가 다소 높을 수 있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당분간 전 해상에 짙은 안개가 끼고, 서해 남부 먼바다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어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 해수욕장 이용객들도 높은 파도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동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0.5∼4.0m, 남해 1.0∼3.0m, 동해 0.5∼1.5m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