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日서 독보적 기록 세운 동방신기, 美포브스·빌보드도 집중조명 “역사 만들었다”

김종효 기자 phenomdark@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6월 22일 오전 10시 39분
동방신기 닛산 스타디움 공연 사진 1.jpg
[컨슈머타임스 김종효 기자] 미국 언론이 일본 공연 사상 최초 닛산 스타디움 3일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해외 아티스트 최다 관객 기록을 세운 동방신기를 집중 조명했다.

동방신기는 지난 8~10일 총 3일간 일본 요코하마 닛산 스타디움에서 ‘東方神起 LIVE TOUR ~Begin Again~ Special Edition in NISSAN STADIUM’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동방신기는 이번 투어에만 100만 관객을 동원하며 해외 가수 단일 투어 사상 최다 관객 기록을 수립해 톱클래스 면모를 재확인시켰다.

동방신기 닛산 스타디움 콘서트 관련 기사 캡처 이미지(왼쪽부터 포브스, 빌보드).jpg
이에 대해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는 지난 18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동방신기가 일본에서 해외 아티스트 투어 사상 최대 관객을 동원하다’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하고 “동방신기가 ‘동방의 신이 일어나다’는 이름의 의미를 입증했다. ‘Begin Again’ 투어 마지막 공연으로 100만 관객을 동원하는 획기적 사건을 일으키며 역사를 만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동방신기는 2000년대 중반 일본에서 가장 유명한 팀 중 하나가 됐다. 동방신기의 성공은 많은 K-POP 아티스트들을 일본 음악 산업에 뛰어들게 만들었다”며 일본 진출 성공 아이콘으로 최정상 인기를 이어가고 있는 동방신기의 독보적 위상에 대해서도 자세히 설명했다.

미국 음악 매체 빌보드 역시 “동방신기는 일본에서 단일 투어만으로 100만 관객을 동원하는 세계적 아티스트가 됐다”며 “대규모 스타디움에서 유일하게 3일 연속 콘서트를 개최하는 기록도 수립했다”고 동방신기가 세운 기록을 상세히 전했다.

빌보드는 “폭우에도 불구하고 아시아 전역에서 모인 팬들과 함께 동방신기는 모든 사람에게 최고 라이브 퍼포머로 여겨지고 전 세계를 아우르는 팬덤을 유지해올 수 있었던 이유를 상기시켜 줬다”며 “T자 형태의 빛나는 응원봉이 가득한 붉은 물결 속에서 동방신기가 3일간의 콘서트를 통해 보여준 것은 단지 인상적인 공연만은 아니었다. 그것은 문화 역작(tour-de-force)으로서의 파워 플레이였다”고 극찬, 동방신기의 활약을 주목했다.

동방신기 닛산 스타디움 공연 사진 2.jpg
한편, 동방신기는 오는 7월 25일 일본 새 싱글 'Road'를 발매하며, 9월부터는 팬들과 가깝게 호흡할 수 있는 아레나&돔 투어를 12개 지역에서 총 32회에 걸쳐 개최할 예정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