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주열 “대내외 여건 만만치 않아 경제 낙관 어려워”

조규상 기자 joec0415@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5월 17일 오후 1시 48분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컨슈머타임스 조규상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17일 “지난해 이후 우리 경제가 비교적 견실한 성장세를 지속해오고 있지만 대내외 여건이 만만치 않아 앞으로의 경제 상황을 낙관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이 총재는 이날 서울 중구 한은 본부에서 임지원 금통위원 취임식에서 국내 경제 상황에 대해 이렇게 밝혔다.

이 총재는 “주요국 통화정책 정상화와 미중간 무역갈등 등에 따른 불확실성이 여전히 높고 일부 취약 신흥국의 금융불안이 앞으로 어떻게 진행될지 우려가 크다”고 진단했다.

이어 그는 “한은은 경기와 물가와 금융안정을 함께 지켜나가야 하는 어려운 책무를 안고 있다”고 강조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