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롯데제과, 양평동 사옥 로비에 인공지능 로봇 배치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4월 16일 오후 6시 4분

제과.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롯데제과(대표 민명기)는 서울 양평동 사옥 로비에서 인공지능(AI) 캐릭터 로봇 ‘쵸니봇’과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한 안내 로봇 ‘스윗봇’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쵸니봇과 스윗봇은 롯데제과 본사를 방문한 고객들에게 사옥 안내, 사회공헌 활동 소개를 비롯한 다양한 부가 콘텐츠를 제공한다.

촬영∙전송 서비스를 이용해 휴대폰으로 사진을 보내주고 CM송에 맞춰 춤도 춘다. 안면인식 기술을 통해 현재의 기분과 연령대를 맞춰 결과를 음성으로 알려준다.

롯데제과 대표 브랜드인 ‘가나’ ‘빼빼로’ ‘꼬깔콘’ ‘월드콘’ 등의 연도별 디자인과 옛날 광고를 볼 수 있어 제품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

쵸니봇과 스윗봇은 “안녕”, “너 누구니?” 등의 말을 걸면 그에 맞는 대답을 한다. 자율주행 기능을 갖춰 이동 경로를 스스로 판단해 이동한다. 고개를 좌우로 돌릴 수 있고, 가능하고 팔이 자유롭게 접혀 상황에 따라 다양한 자세를 취할 수 있다.

특히 쵸니봇은 3D 프린터 기술을 이용해 롯데제과 인기 제품인 ‘칸쵸’의 캐릭터 ‘쵸니’의 생김새를 섬세하게 표현했다.

앞서 롯데제과는 지난해 9월 AI를 활용한 빅데이터 시스템 ‘엘시아(LCIA)’를 통해 ‘빼빼로 카카오닙스’와 ‘빼빼로 깔라만시 상큼요거트’를 선보였다. 롯데제과는 향후 또 다른 인공지능 제품군을 선보일 계획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