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특수폭행 혐의’ 조현민 사건, 서울남부지검에 이송

최동훈 기자 cdhz@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4월 16일 오후 6시 0분
PHOTO_20180416171825.jpg
[컨슈머타임스 최동훈 기자] 서울중앙지검은 16일 특수폭행 혐의로 고발장이 접수된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관련 사건을 서울남부지검으로 이송했다.

앞서 지난 13일 민중당 소속 김진숙 서울시장 후보는 조 전무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이에 서울중앙지검은 현재 조 전무 사건을 조사중인 서울 강서경찰서가 남부지검 지휘 하에 있는 점을 고려해 이 같은 조치를 취했다.

강서경찰서는 사건에 대해 지난 주말 대한항공 관계자를 조사한데 이어 사건 현장에 있었던 광고대행사 직원 등을 불러 사건 관련 진술을 확보 중이다.

조 전무는 지난달 16일 대한항공 광고와 관련해 대행사 관계자들과 회의하는 도중 언성을 높이고 대행사 직원에게 물을 뿌린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항공은 경찰 조사 결과가 나올때까지 조 전무를 기존 업무에서 배제시키고 본사 대기발령 조치를 내릴 방침이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