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상] ‘치즈인더트랩’ 대체불가 유정 선배 박해진이 돌아왔다 “설아, 밥먹자”

김종효 기자 phenomdark@cstimes.com 기사 출고: 2018년 02월 19일 오전 10시 47분

[컨슈머타임스 김종효 기자] 예고편 공개 후 하루도 안돼 100만 조회수 돌파에 이어 네이버 개봉 영화 순위 1위를 차지, 최고의 화제작으로 등극한 영화 ‘치즈인더트랩’에서 배우 박해진이 자신의 인생캐릭터 ‘유정’ 역으로 다시 돌아와 여심 저격에 나선다.

‘치즈인더트랩’(제작: 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배급: 리틀빅픽처스)은 모든 게 완벽하지만 베일에 싸인 선배 ‘유정’과 평범하지만 매력 넘치는 여대생 ‘홍설’의 두근두근 아슬아슬 로맨스릴러다. 

누적 조회수 11억 뷰를 기록한 베스트 웹툰을 원작으로 동명의 tvN 드라마에서 ‘유정 선배 신드롬’을 일으켰던 박해진이 영화 ‘치즈인더트랩’에서 완벽해 보이지만 어딘가 위험해 보이는 ‘유정’ 역을 다시 맡아 완벽 싱크로율을 보여준다. 

이미 드라마를 통해 원작 팬을 뛰어넘는 팬덤을 형성하며 대체불가 ‘유정’ 선배로 모두의 인정을 받았던 박해진은 영화 ‘치즈인더트랩’을 통해 부드럽고 달콤한 미소와 서늘한 카리스마를 다시 한 번 보여줄 예정이다. 
1.jpg

공개된 캐릭터 스틸은 ‘유정’으로 완벽 변신한 박해진의 훈훈한 미소를 담아내 보는 이의 설렘지수를 높인다. 

박해진은 지난 2006년 KBS 2TV 드라마 ‘소문난 칠공주’에서 누구보다 듬직하고 헌신적인 ‘연하남’ 캐릭터를 연기, 데뷔작부터 주목 받았다. 이후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닥터 이방인’에 출연하며 국내를 넘어 한류 스타로 자리매김한 박해진은 원작 웹툰의 인기로 캐스팅 단계부터 화제를 모았던 tvN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에서 운명과도 같은 ‘유정’ 역을 맡았다. 

박해진이 연기한 ‘유정’은 남들이 보기에는 온화한 미소를 짓고 있지만 막상 그 속을 들여다보면 알 수 없는 인물로, 방영 당시 그의 열연에 힘입어 ‘유정 선배 신드롬’을 일으키는 등 tvN 월화드라마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는데 큰 공을 세웠다. 
2.jpg

박해진은 그의 인생캐릭터라고 할 수 있는 ‘유정’ 역으로 영화 ‘치즈인더트랩’을 통해 아직 다 보여주지 못한 진짜 ‘유정’ 선배의 매력을 선보이며 여성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자타공인 ‘유정’ 선배 그 자체라는 평을 받은 박해진의 심쿵 캐릭터 스틸을 공개한 로맨스릴러 ‘치즈인더트랩’은 오는 3월 14일 화이트데이에 개봉한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