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윤모 볼보코리아 대표 “내년 8000대 판매 목표”

“내년 2분기 소형SUV ‘XC40’ 출시로 힘 얻을 것”

이화연 기자 hylee@cstimes.com 2017년 12월 15일 금요일

이윤모.jpg
[컨슈머타임스 이화연 기자] 이윤모 볼보코리아 대표가 내년에 한국에서 8000대를 팔아 연간 20% 성장세를 이어가겠다는 청사진을 공개했다.

이 대표는 15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한국 판매량이 2013년 1900대 수준에서 올해 6500~6700대로 늘었다”며 “연간 20% 이상 성장한 것으로, 이 추세대로라면 내년 8000대 판매 목표 달성은 무난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내년 2분기께 출시될 소형SUV ‘더 뉴 XC40’이 성장에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했다.

이 대표는 “딜러들까지 함께 성장하려면 연간 판매량이 1만대는 돼야 한다”며 “이를 위해 내년에 서비스센터 등 네트워크도 늘리고, 마케팅과 사회공헌 활동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량 인도 지연으로 소비자 불만이 일고 있는 ‘XC60’에 대해서는 “본사와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XC60는 10월 출시 이후 2개월 만에 연간 목표로 잡았던 1900대의 계약이 이뤄졌다”며 “이에 따라 구매자들의 대기 시간이 너무 길어진 만큼 본사와 물량 확보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