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금호타이어, 올 3분기 영업손실 2억원…적자 폭 크게 줄어

박준응 기자 pje@cstimes.com 2017년 11월 14일 화요일

[컨슈머타임스 박준응 기자] 금호타이어가 14일 분기보고서 공시를 통해 올 3분기 영업손실이 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적자로 전환했다고 밝혔다. 

1분기 282억원, 2분기 225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한데 이어 3분기에도 적자를 면치 못했지만, 적자 폭은 크게 줄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7551억원으로 지난해보다 6.3% 늘었다. 

금호타이어는 “우호적인 환율환경과 북미·유럽·중국시장에서의 선전에 힘입어 매출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북미시장은 주요 거래선의 물량 증대로 전년 대비 매출이 늘었고, 유럽시장도 수요 개선과 겨울용 제품 수주 확대에 따라 OE 판매가 호조를 보였다.

중국 시장은 RE의 경우 가격경쟁이 심화돼 전년 수준에 그쳤으나, OE의 경우에는 완성차 브랜드 매출이 회복세를 보이는 등 실적이 개선됐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