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소비자원, “한국인 소비 만족도 2년전보다 12.8점 올라”

송수현 기자 admin@cstimes.com 2017년 11월 14일 화요일
C0A8CA3C000001574A121B1800066729_P4.jpeg
[컨슈머타임스 송수현 기자] 한국인의 소비생활만족도가 2년전보다 향상된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전국 20세 이상 남녀 5000명을 대상으로 소비생활지표를 조사했더니 올해 종합 소비생활만족지수가 76.6점이 나왔다고 14일 밝혔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이는 2015년의 63.8점보다 12.8점 높아진 점수다.

소비생활만족 지수를 분야별로 보면 식품·외식(78.0점), 의류(77.0점), 주거(76.6점) 등 필수적으로 지출하는 항목의 소비생활만족 지수가 전반적으로 높았다.

생애주기별로는 자녀양육기 소비자 만족도가 77.9점으로 가장 높았다.

은퇴기 소비자 만족도는 76.9점으로 2015년(59.1점)보다 크게 상승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경북(81.2점), 경남(80.6점), 부산·대구(80.5점) 등 경상권의 만족도가 높았다. 제주(67.8점), 세종(65.4점), 전남(65.1점), 강원(61.2점) 등의 지역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반면 소비생활에서 문제를 경험했다고 답한 소비자는 43.4%로 조사됐다.

특히, 올해 새롭게 조사된 품목인 정보통신기술(ICT) 기기 관련 소비자문제 경험률은 19.3%로, 식료품(24.4%), 외식서비스(23.0%), 의류·신발·가방(22.5%) 다음으로 높았다.

유형별로는 가격(29.2%)문제가 가장 높았고, 교환·취소·환불·배상 어려움(13.4%), 안전불안(12.6%) 문제가 그 뒤를 이었다.

사업자 계약불이행(10.5%), 분쟁 시 피해구제 어려움(11.6%) 관련 문제 경험률은 2년 전보다 상승했지만 품질불량(5.9%)으로 인한 문제 경험률은 2년전보다 6.0%포인트 줄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