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식약처, 국내 일부 의약품에서 새 부작용 발견

최동훈 인턴기자 cdhz@cstimes.com 2017년 04월 21일 금요일
PHOTO_20170421173926.jpg
[컨슈머타임스 최동훈 인턴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내 의약품의 일부 성분에서 새로운 이상사례(부작용)를 발견했다고 21일 밝혔다.

식약처는 1989~2015년 소비자가 각종 의약품 사용 후 보고한 부작용을 분석·평가했다. 이 결과 의약품이 포함한 7개 성분에서 부작용을 새로 확인했다. 이 성분들이 포함된 국내 의약품은 총 582개였다.

성분별로는 △항생제 2성분 △심혈관계 의약품 4성분 △통증 의약품 1성분이었다.

각 성분에 따라 다른 부작용이 확인됐다.

해당 성분 중 항생제 ‘아목시실린’은 혈관부종 등이 발견됐다. 심혈관계 의약품에 포함된 ‘실로스타졸’은 감각저하, 통증 의약품인 ‘레미펜타닐’은 정신 혼미 등이 추가로 밝혀졌다.

식약처는 이번 조치로 해당 성분이 포함된 의약품에 대한 정보를 확보해 더 안전히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또 앞으로도 새로운 부작용을 지속 점검해 선제 안전조치를 실시하겠다고 덧붙였다.

식약처 관계자는 “소비자는 이번 조치의 세부 내용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며 “향후 해당 성분이 포함된 의약품 구매 시 첨부문서, 온라인의약도서관 등에 명시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