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홈플러스, 신학기용품에 무료 ‘레터링’ 서비스

안은혜 기자 aeh629@cstimes.com 2017년 02월 17일 금요일
   

홈플러스, 신학기용품에 무료 ‘레터링’ 서비스

[컨슈머타임스 안은혜 기자] 홈플러스는 전 점포에서 수저·식판·타올 등 신학기용품 15종을 대상으로 무료로 이름을 새겨주는 ‘레터링’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신학기 등교를 앞둔 2월은 자녀의 소지품 분실을 방지하기 위한 학부모들의 견출지 등 네임스티커 구매가 집중되는 시기다.

실제 G마켓의 견출지와 라벨지의 판매량은 이달 들어(2월1~15일) 전년 동기 대비 94% 늘었으며, 네임스템프 판매량도 83% 증가했다.

이에 따라 홈플러스는 이 같은 신학기 용품의 분실을 우려하는 학부모 고객을 위해 내달 2일까지 수저와 식판, 물컵, 핸드타올 등에 무료로 이름을 새겨주는 레터링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 상품은 △사각 식판(9990원) △식판 도시락(1만2900원) △젓가락·스푼·포크 세트(6590원) △간식 3구 접시(7590원) 등 스테인리스 식기용품 7종과 △캐릭터 핸드타올(8990원·2입) 8종 등 총 15종이다.

레터링 서비스를 원하는 고객은 점포에서 상품을 선택한 후 직원의 안내에 따라 신청서를 제출하면 스테인리스 식기용품은 제품에 따라 5~10글자(하트, 별 등 특수문자 포함)까지 레터링이 가능하며, 캐릭터 핸드타올은 3글자(특수문자 불가)까지 넣을 수 있다. 완성 상품은 8~10일 이내에 택배로 배송된다.

김현정 홈플러스 홈리빙팀장은 “수저나 식판, 타올 등 견출지나 스티커를 붙이기 어려운 제품에 이름을 새겨주는 서비스인 만큼 자녀의 유치원·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학부형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