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우리은행 차기 행장 지원 11명 ‘몰려’

양대규 기자 daegyu.yang@cstimes.com 2017년 01월 11일 수요일

우리은행 차기 행장 지원 11명 ‘몰려’

[컨슈머타임스 양대규 기자] 우리은행 차기 행장에 11명의 전·현직 부행장 계열사 사장들이 지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은행은 은행장 후보자 지원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총 11명의 후보가 지원서를 냈다고 11일밝혔다.

지원자는 김병효 전 우리 프라이빗에쿼티(PE) 사장, 김승규 전 우리금융지주 부사장, 김양진 전 수석부행장, 오순명 전 우리모기지 사장, 윤상구 전 부행장, 이경희 전 부행장, 이광구 우리은행장, 이동건 영업지원그룹장, 이병재 전 우리파이낸셜 사장, 이영태 전 부행장, 조용흥 전 부행장 등이다.

임원추천위원회는 지난 4일 우리은행 차기 행장 자격으로 최근 5년간 우리은행과 우리금융지주의 전·현직 부행장급(지주는 부사장급) 임원과 계열사 대표이사로 제한하고 행장 후보를 공모했다.

임추위는 우리은행 과점주주들이 추천한 사외이사로 구성됐다.

앞으로 임추위는 후보자들의 서류심사와 외부 전문기관 평판조회, 면접 등의 일정을 진행한다.

이르면 이달 말 늦어도 내달 중순에는 차기 행장 내정자가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임추위에서 선정된 차기 행장 내정자는 3월 주주총회를 통해 최종 임명된다.

관련기사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