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LG전자, 초고화질 HDR 모니터 신제품 공개

서순현 기자 camille@cstimes.com 2016년 12월 14일 수요일
   
 

LG전자, 초고화질 HDR 모니터 신제품 공개

[컨슈머타임스 서순현 기자] LG전자는 HDR(High Dynamic Range) 기능을 적용한 초고화질 모니터를 공개했다고 14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32인치 HDR 모니터(32UD99)는 풀HD보다 화소 수가 4배 많은 울트라HD(3840x2160) 해상도를 갖췄다. LG전자는 HDR 기능으로 프리미엄 모니터 시장에서 입지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HDR 기술은 기존 동영상 제작 과정에서 희미하게 처리되는 빛과 색상을 실제 눈으로 볼 때처럼 담아낸다. 색상을 더욱 선명하게 표현하고 어두운 부분은 더욱 어둡게, 밝은 부분은 더욱 밝게 보여줘 생생한 화면을 만든다.

LG전자는 이 제품에 HDR 표준이자 오픈 소스인 ‘HDR 10’을 적용했다. 사용자는 ‘플레이스테이션4 프로’, ‘엑스박스 원 S’ 등 최신 게임기의 HDR 게임, 유튜브 HDR 동영상 등을 즐길 수 있다.

이 제품은 HDR 콘텐츠 감상을 포함해 제작에도 최적화 됐다. 32UD99에 적용된 IPS 패널은 영화를 제작할 때 기준이 되는 디지털시네마 색 표준(DCI-P3)을 95% 충족한다.

영상 제작자는 HDR 콘텐츠를 만들 때부터 제작 의도를 실제에 가까운 색으로 표현할 수 있다. 또 모니터를 오래 사용해 색상이 또렷하지 않게 될 경우 별도 색상 측정 장비인 캘리브레이터를 연결해 색표현 보정이 가능하다.

디자인도 강점이다. LG전자는 화면을 둘러싼 베젤 두께를 최소화했다. 회로, 부품이 들어있는 하단 베젤을 기존 20mm대에서 절반 수준인 9.7mm로 줄였다.

이와 함께 LG전자는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바일 플러스 모니터(34UM79M)도 함께 공개했다. 이 제품은 구글의 크롬캐스트를 세계 최초로 내장한 모니터다. 스마트폰에서 실행한 게임, 동영상 등 화면을 무선으로 모니터 화면으로 보여준다.

사용자가 이 모니터에 스마트폰과 PC를 연결하면 2가지 기기 화면을 모니터로 동시에 보면서 조작할 수 있다. 또 스마트폰에 전용 앱(LG 모바일 플러스 모니터)을 다운받아 화면 비율, 분할 비율, 볼륨 등의 모니터 설정을 바꿀 수도 있다.

LG전자는 이 제품들을 내년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7’에서 공개할 계획이다.

LG전자 관계자는 “뛰어난 기술력을 반영한 모니터 신제품들로 프리미엄 모니터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
제19대 대통령선거(2017-04-17~2017-05-08)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