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화손보 ‘무배당 1등 엄마의 똑똑한 자녀보험’ 눈길

김일권 기자 ilkwon@cstimes.com 기사 출고: 2014년 06월 30일 오전 10시 42분
   
 

[컨슈머타임스 김일권 기자] 한화손해보험이 판매하는 ‘무배당 1등엄마의 똑똑한 자녀보험’이 소비자들 사이에 호응을 얻고 있어 주목된다.

30일 한화손해보험에 따르면 이 보험은 상해로 인한 후유장해를 기본으로 보장한다. 선택계약 형태로 △질병으로 인한 진단 입원 수술비 △부정교합, 크라운, 임플란트 등 치아관련 치료비용 △성조숙증 진단비와 아토피, 폐렴등 환경성 생활 질환으로 인한 입원비 △학원폭력발생금 △가장 부재 시 교육자금 등도 보장한다.

자녀의 보험연령 6세 이후 영구치를 상실하거나 치아보존 치료를 받는 경우, 틀니 브릿지 임플란트 등 치아보철 치료를 받은 경우, 부정교합 치료를 받은 경우 각 담보에서 정한 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

3세 이후 유치보존 치료를 받은 경우에도 치료 항목별로 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

한화손해보험은 기존의 성조숙증 진단비에 환경성 생활질환까지 보장을 강화했다. 보험연령 5세 이후 성조숙증으로 진단 시 최초 1회에 한해 최대 100만원의 진단비를 지급한다.

아토피, 폐렴 등 환경성 질환으로 인한 입원 시 입원비를 보장한다. 최근 들어 많이 발생하는 희귀난치 및 전염성 질환으로 확정시 해당 진단비를 지급한다.

가장이 뜻하지 않은 상해사고나 질병으로 사망 또는 80% 이상 후유장해를 입을 경우에는 자녀의 해당 연령에 맞춰 입학보조금, 학자금, 자립자금을 지급한다. 

이 밖에도 학원폭력발생금, 유괴납치발생금 등 담보를 통해 일상생활의 위험에 대비할 수 있도록 했다. 신생아보장, 선천이상수술비(혀유착증 제외) 등 태아관련 보장과 출산관련 보장까지 받을 수 있다.

상해나 질병으로 80% 이상 후유장해 발생 시 비갱신 자녀담보의 보장보험료를 납입 면제, 계약일 1년 이후 피보험자(자녀)의 형제 및 자매 출생 시 이후 영업보험료의 1.0%를 할인해준다.

가입연령은 태아부터 최고 18세까지다. 납입기간은 10년부터 10년 단위로 30년까지 5년단위, 보험기간은 20 30 80 100세 만기로 설계할 수 있다.

한화손해보험 이명균 상품개발파트장은 “최근 많이 발생하는 미세먼지 등 생활환경의 악화로 자녀의 건강을 지키고 태아, 출산과 관련 담보를 강화했다”며 “가장 부재 시 자녀의 교육자금 등 고객들의 요구를 반영해 이 상품을 개발하게 됐다”고 말했다.

ⓒ 컨슈머타임스(http://www.c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저작권문의]